포드고라는 투체피의 남쪽에 위치한 마카르스카 리비에라의 작은 해안 지역입니다.

포드고라 해안
포드고라 해안

포드고라에 가는 법

마카르스카 리비에라의 다른 해안 지역들과 마찬가지로 포드고라 역시 D8 국도 바로 아래에 위치해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자동차나 버스로 가기 수월합니다. 스플리트에서 차를 타고 가면 대략 한 시간 반 정도 걸립니다. 포드고라 중심부에 주차하는 비용은 7쿠나(약 1유로)로, 투체피나 브렐라의 주차료보다 저렴합니다.

Sunset
Sunset

길게 뻗은 해안을 따라 걷는 것을 즐기는 분이시라면 포드고라를 추천해드립니다. 포드고라는 바다를 따라 이어지는 수 킬로미터나 되는 산책로를 자랑합니다. 산책로를 따라 걷는 내내, 다채로운 디자인의 술집과 레스토랑을 구경하실 수도 있습니다.
산책로 바로 아래 뻗어 있는 수 킬로미터의 자갈 해변에는 릴렉스체어, 제트스키나 페달 보트 등을 대여하는 것을 포함해 모든 관광 편의시설이 갖춰져 있습니다.
그곳의 여행사들은 흐바르, 브라츠, 코르출라 같은 섬들로의 당일여행 상품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Beach
Beach
비치발리볼
비치발리볼

포드고라에는 해안과 해변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만약 관광을 좋아하신다면 포드고라에 흥미를 느끼실 것입니다.

포드고라에 대한 최초의 기록은 1499년으로 거슬러 올라갑니다. 고고학적인 발굴에 따르면 심지어 석기시대에도 사람이 거주했던 것으로 보입니다. 그리스와 로마 시대에는 그곳에 일리리아인이 거주했습니다.
포드고라에 있는 흥미로운 건축물로는 무염 시태 성당과 그 외 몇몇 조각상들이 있습니다.

해안으로부터 100미터 떨어진 곳에 있는 성당은 독창적인 현대 건축을 보여줍니다. 성당 건물은 천막의 형태에 콘크리트의 색상을 띄도록 건축되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처음 봤을 땐 미완성 건물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성당은 1960년대에 세워졌습니다. 성당을 건축한 이유는 20세기들어 포드고라 해안 지역의 인구수 증가 때문이었습니다.

열녀상("킵 유조리테")은 해안 절벽 위에 있습니다. 그 조각상은 어부와 뱃사람들의 여인들을 기리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열녀상은 무릎을 꿇고 있는 여인의 모습을 보여줍니다.

Statue of Exemplary women
Statue of Exemplary women

이 기념비는 20세기의 파시즘에 대한 승리를 기념하여 제작되었습니다. 제2차 세계대전에서 전사한 군인들과 희생자들을 기리는 의미에서 갈매기의 한쪽 날개는 숙여져 있습니다.

갈매기 날개 기념비
갈매기 날개 기념비

Zvonimr Peran     2020-12-29

매력적인 장소와 역사, 문화, 그리고 사람들을 간직한 나라, 크로아티아를 좋아합니다. 여러분도 아름다운 크로아티아의 매력을 경험해 보시길 바랍니다.
이메일로 저에게 연락하거나info@croatia-tourism.com, 아래의 양식을 작성한 후 보내기를 눌러 주세요.

의견을 보내주세요

여러분이 최고의 경험을 하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Podgora.

크로아티아 관광 관련 최신


자오스트로그와 포다차 - 가볼 만한 곳과 즐길 거리

마카르스카 리비에라에는 전 세계 방문객들을 즐겁게 해 주는 곳들이 많이 있습니다. 가장 유명한 곳은 마카르스카, 바스카 보다, 그리고 브렐라입니다. 하지만 마카르스카 리비에라에도 화려하진 않지만 아름다운 자연을 간직한 해변이 많이 있습니다. 그런 곳들...

비오코보 자연공원 - 위치, 스카이워크, 입장료

"보이지 않는 것에 닿으려면, 보이는 것에 눈과 정신, 그리고 마음을 두어라." 이것은 저명한 비오코보 관련 연구자인 유레 라디치가 마카르스카 리비에라의 내륙 지역에 위치한 이 신비로운 산을 두고 한 말입니다. 비오코보는 아름다운 자연과 많은 종의 동식물...

이모츠키의 블루레이크와 레드레이크

크로아티아에 해안 도시만 있는 건 아닙니다. 마카르스카 리비에라의 내륙 지역엔 이모츠키라 불리는 흥미로운 도시가 있죠. 매년 점점 더 많은 수의 관광객들이 이 곳을 방문하는데, 주요 여행지는 블루레이크와 레드레이크입니다. 사진에서 볼 수 있듯이 아름다...

바로가기


투체피

마카르스카, 바슈카 보다, 그리고 브렐라를 다녀오고 나서 이제 마카르스카 리비에라의 마지막 진주라고 불리는 투체피에 방문할 때가 되었습니다. 마카르스카 리비에라의 다른 곳들과 마찬가지로 투체피도 매력적인 크로아티아 여행지로 자리 잡았습니다. 저는 2...

마카르스카

마카르스카시 박물관의 입장료는 1.5유로입니다. 박물관에서는 도시와 주변 지역(브렐라, 바스카 보다, 포드고라, 투체피)에 대한 기본적인 사실들을 전시합니다. 마카르스카에는 석기 시대부터 사람이 거주했던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가장 두드러진 건물은 바로...

스쿠라이

흐바르 섬 동쪽에 위치한, 스쿠라이라 불리는 작은 마을은 흐바르 타운과 스타리 그라드같이 더 유명한 곳에 밀려 보통 간과되지만 아름답고 고즈넉한 관광지입니다. 우리는 왜 스쿠라이가 흥미로운 곳이며 여행을 하거나 휴가를 보내지 않을 수 없는 매력적인 곳...